< 목록으로

완전히 빗나간 '30년 후 석유 종말론'

M
케투
2023.06.03
추천 0
조회수 17
댓글 0

  1968년 유럽의 지식인과 과학자들은 이탈리아 로마에 모여 일종의 학술 기구인 로마 클럽을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이 로마 클럽은 1972년 <성장의 한계="">라는 보고서를 발표했는데, “2002년부터 지구의 석유 시추량은 더 이상 늘어나지 않고 계속 줄어들 것이다.”라는 내용이 실려 있었습니다. 

 

  한 마디로 말해서 30년 후면 지구 전체의 석유가 바닥이 나서 더 이상 인류가 석유에 의존하는 삶을 살 수 없게 될 것이라는 무시무시한 경고였습니다. 


  로마 클럽이 발표한 <성장의 한계="">의 전 세계에 엄청난 충격과 공포를 안겨다 주었습니다. 그래서 1970년대에는 석유 가격이 1973년 배럴당 3달러에서 1979년에는 30달러로 무려 10배나 폭등하는 이른바 오일쇼크가 나타나기도 했습니다. 

 

  또한 로마 클럽 뿐만 아니라 미국의 지미 카터 대통령도 <성장의 한계="">가 발표되기 2년 전인 1970년에 “1980년대 말엽이 되면 지구에 매장된 석유가 모두 소모되어 없어질 가능성도 있다.”라는 비관적인 발언을 하였습니다. 

 

인류에게 석유가 사라진다면.jpg

 

40년 뒤면 석유 고갈.jpg

 

영화 매드맥스 시리즈.jpg

 

 

  이런 이유로 1980년대에는 “앞으로 지구상의 석유가 모두 고갈되어 없어지고, 인류 문명은 발전이 아니라 퇴보하게 되어 미래의 세상은 지금보다 상태가 더욱 나빠질 것이다.”라는 암울한 메시지를 담은 영화 <매드맥스> 같은 대중 예술 작품들이 크게 인기를 얻었습니다. 

 

  그런데 로마 클럽의 발표로부터 50년이 지난 2022년 지금, 과연 로마 클럽의 예측은 들어맞았을까요? 

 

  결론부터 말한다면 완전히 틀렸습니다. 

 

  우선 2002년에 석유가 고갈된다는 로마 클럽의 예측과는 달리, 지구 곳곳에서는 석유 시추량이 더욱 늘어나고 있습니다. 2014년 영국 국영 석유회사(BP)의 발표에 의하면 지구에 매장된 석유의 양 중에서 확인된 것만 1조 7천억 배럴에 달했습니다. 이 수치는 미국 에너지 정보청(EIA)이 1980년에 발표한 전 세계 석유 매장량인 6433억 배럴보다 거의 3배나 늘어난 것입니다. 

 

  석유를 쓰게 되면 고갈된다는 로마 클럽의 예측이 왜 이렇게 틀렸을까요? 이는 로마 클럽이 한 가지 중요한 요소, 즉 과학기술의 발달을 무시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2000년대에 들어서 석유를 뽑아내는 기술이 더욱 더 발달하고 있어서, 1970년대까지만 해도 전혀 손을 대지 못했던 셰일 오일이나 샌드 오일 같이 지하에 매장된 혈암이나 모래에서도 얼마든지 석유를 뽑아낼 수 있습니다. 

 

  그렇기에 세계 곳곳에서는 지금도 예전에는 확인하지 못했던 새로운 석유 매장지들이 계속 발견되고 있는데, 대표적인 예로 2013년 호주에서는 무려 2,330억 배럴이라는 엄청난 양의 석유가 매장된 유전이 발견되었습니다. 

 

 

늘어나는 석유 매장량.jpg

 

 

  한국만 해도 남해의 7광구가 있고, 일본은 태평양 부근의 해저에 유전이 있는데 이런 해저 유전들만 제대로 개발이 되어도 거기서 뽑아낼 수 있는 석유의 양은 최소한 전 세계가 50년 이상은 쓸 수 있을 만큼 어마어마합니다. 

 

  게다가 지구 온난화로 인해 시베리아와 북극의 영구 동토층이 녹으면서 새로운 석유 매장지와 천연가스 매장지의 개발 붐도 뜨겁게 일어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인류가 그동안 석유의 사용량을 줄인 것도 아니었습니다. 중국과 인도 등 1970년대에까지만 해도 개발도상국으로 분류되었던 신흥 공업국들이 높은 경제성장을 하면서 오히려 그때보다 석유 사용량이 더욱 늘어났음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석유 매장지가 계속 발견되어 현재 시점인 2023년보다 최소한 50년은 석유의 공급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분석이 힘을 얻고 있습니다. 

 

  결국 로마 클럽에서 발표한 <성장의 한계="">에서 경고했던 2002년 석유 고갈은 1999년 지구의 종말이 온다던 노스트라다무스의 주장만큼이나 빗나간 예언이 되고 말았습니다. 

댓글

유머

중국 이커머스 알리 테무 근황43 N
M
케투
조회수 0
추천 0
2024.06.20
중국 이커머스 알리 테무 근황43
헐 강아지한테 토마토 주면 안 되는 이유..twt39 N
M
케투
조회수 1
추천 0
2024.06.20
헐 강아지한테 토마토 주면 안 되는 이유..twt39
와 미주 하루식단 충격임 ... 하루에 샐러드 한끼만 먹는다함32 N
M
케투
조회수 0
추천 0
2024.06.20
와 미주 하루식단 충격임 ... 하루에 샐러드 한끼만 먹는다함32
5인 동방신기 팬수 1위였었다는 멤버.jpg37 N
M
케투
조회수 2
추천 0
2024.06.20
5인 동방신기 팬수 1위였었다는 멤버.jpg37
충격적인 생크림의 원래 용도 ㄴㅇㄱ32 N
M
케투
조회수 3
추천 0
2024.06.20
충격적인 생크림의 원래 용도 ㄴㅇㄱ32
영화관에서 떡볶이 튀김먹는 사람들때문에 개빡침.jpg32 N
M
케투
조회수 2
추천 0
2024.06.20
영화관에서 떡볶이 튀김먹는 사람들때문에 개빡침.jpg32
무신사 근황.....jpg28 N
M
케투
조회수 7
추천 0
2024.06.20
무신사 근황.....jpg28
반응갈리는 서울 유명 동네빵집.JPG25 N
M
케투
조회수 4
추천 0
2024.06.20
반응갈리는 서울 유명 동네빵집.JPG25
걸그룹 에이프릴 찐으로 반응왔던 활동22 N
M
케투
조회수 5
추천 0
2024.06.20
걸그룹 에이프릴 찐으로 반응왔던 활동22
걸그룹에 "AV배우 데뷔해주세요"라니…'노빠꾸탁재훈', 이건 아니잖아 [MD이슈]27 N
M
케투
조회수 7
추천 0
2024.06.20
걸그룹에 "AV배우 데뷔해주세요"라니…'노빠꾸탁재훈', 이건 아니잖아 [MD이슈]27
꽤 충격이라는 네이버페이 포인트의 진실..jpg22 N
M
케투
조회수 39
추천 0
2024.06.20
꽤 충격이라는 네이버페이 포인트의 진실..jpg22
부작용없이 1분만에 마약체험하는 방법 (노약자는 안됨)24 N
M
케투
조회수 6
추천 0
2024.06.20
부작용없이 1분만에 마약체험하는 방법 (노약자는 안됨)24
정신줄 단단히 놓아버린듯한 GS25신상.jpg22 N
M
케투
조회수 5
추천 0
2024.06.20
정신줄 단단히 놓아버린듯한 GS25신상.jpg22
미국에서 난리난 돌고래.jpg19 N
M
케투
조회수 4
추천 0
2024.06.20
미국에서 난리난 돌고래.jpg19
우리 엄마 광공말투 지림17 N
M
케투
조회수 4
추천 0
2024.06.20
우리 엄마 광공말투 지림17
작성
1 2 3 4 5